본문 바로가기

과학기술로 국민 삶의 질 향상과 사회문제 해결

과학기술을 통한 국민 삶의 질 향상과 사회문제 해결에 대한 사회적 수요가 증가 하고, 과학기술에 기반한 사회문제 해결 가능성이 커지면서 정부는‘제2차 과학 기술기반 사회문제해결 종합계획’ 및 ‘현장적용 확산을 위한 사회문제해결 R&D 가이드라인’을 수립하여 정책방향을 제시하고 관련 투자를 확대 추진하고 있습니다.

제2차 종합계획 2021년도 시행계획의 22개 중앙행정기관의 사회문제해결 R&D 총 예산은 1조 6,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9.8%, 현장적용형 사회문제 해결 R&D 예산은 3,089억원으로 전년 대비 56.8% 증가했으며, 사회문제해결 R&D 투자상위 부처는 과기정통부, 복지부, 산업부, 국토부, 환경부 순으로 투자상위 분야는 재난재해, 건강, 생활안전, 환경, 주거 교통의 순으로 나타났습니다.

사회문제해결 R&D는 만성질환, 환경오염, 교통문제, 기상재해 등 개인 일상생활과 사회에서 발생하는 문제들을 개선시키거나 해결함으로써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연구개발 활동입니다. 기존 R&D와 달리 문제발굴과 해결과정에서 수요자를 참여체 계에 포함하고, 기술개발 성과외에도 법·제도 등 ‘시스템혁신기반구축’이라는 구체적 성과유형을 제시하므로 사업기획, 성과평가 및 활용·확산 등 기존 R&D 추진체계의 전환과 혁신이 필요한 상황입니다.(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, KISTEP 2021.07)

지역 R&D 전담기관, 지역주도 및 사회문제해결 R&D 중심축으로

최근 정부가 발표한 한국판 뉴딜 2.0의 추진전략과 방향에서도 변화하는 환경에 대응하여 디지털 뉴딜을 경제·사회 전반으로 확산하고, 국민체감 성과를 확산하기 위해 한국판 뉴딜 지역사업을 가속화하여 지역균형 뉴딜의 확산 및 지역연계를 강화하고 있습니다.

이러한 지역뉴딜시대에 지역 R&D를 전담하고 있는 전국연구개발지원단이 정부와 각 지역에 부합한 과학기술 정책수립을 더욱 적극적으로 지원하고, 한국판 뉴딜과 정합성·효과성이 강한 지자체 사업과 지역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과학기술 기반 R&D 수요 발굴 및 사업 확대를 통해 사회문제해결 R&D의 중심축이 되도록 역량 을 모으고 R&D 추진체계를 전환해가야 할 것입니다.

중차대한 시기에 지난 7월 광주과학기술진흥원은 처음으로 향후 2년간 전국연구개 발지원단 협의회장 지역으로서 지역과학기술 전담지원기관의 역할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이끌어야하는 막중한 소임을 맡게 되었습니다. 앞으로 더욱 큰 책임감으로 중앙부처 및 전국의 연구개발지원단들과 긴밀히 소통 하고 협력하여 전국연구개발지원단의 사업 및 역할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.

광주과학기술진흥원, 지역 R&D와 과학기술 문제해결 거점으로서의 역할

광주과학기술진흥원은 광주형 AI 뉴딜의 지역확산을 위한 과학기술 정책방향 제시와 신산업 육성을 위해 지역 3,566개 기업과 연구기관을 대상으로 한 수요조사와 분석을 통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으며, 중앙정부 정책방향에 따른 지역 R&D 사업에 대한 혁신지원체계 강화를 목적으로 미래유망 신기술과 지역주도 R&D 과제를 지속적 으로 발굴·기획하여 유치해오고 있습니다.

특히, 과학기술 기반 지역 사회문제해결 R&D를 주도적으로 기획 수행해오면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‘지역주도 시민체감형 실외공기질 관제 기술개발 및 실증’ 사업을 통해 시민이 직접 사용성을 평가, 현장적용의 문제점을 도출하고 이를 반영함으로써 시민이 사업의 혁신주체로 참여하는 ‘참여형 R&D’의 기반을 확보해가고 있는 좋은 사업모델로 평가와 기대를 받고 있습니다.

또한, 광주광역시와 함께 한국과총 광주·전남지역연합회, 전남대, 조선대, 호남대 LINC+ 사업단과 협력하여“지역과학기술문제해결 HUB 구축”을 위한 협업과제를 발굴·추진하고, 관련 포럼과 전문세미나 개최 등 협력체계를 공고히 하여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제시하는 데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.

앞으로도 저희 광주과학기술진흥원은 지역 R&D 전담지원기관과 지역과학기술 문제해결 거점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, 지역 산업 육성 지원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연구개발 경쟁력 제고 및 지역 과학기술 혁신성장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.